본문 바로가기

[노르웨이]여행준비! Where r u? 한창 인턴 하고, 영어 자격증 시험보고, 런던 생활 마무리하느라 바쁜 생활을 보내던 나에게, 한번도 가본적없는 노르웨이 1주일 여행계획을 짜라는것은 참으로 어려운일이었다. 무엇보다도 도시 이름이 낯설고, 피요르드 이름이 어려워서 처음엔 이 지도를 보면서도 어떻게 어디 부터 가야할 지를 몰랐었다. 지금보면 아주 쉬운데 말이다! 어쨋든 인터넷에 정보를 찾다가~ < 플로의 노르웨이 : http://www.norwayhus.com > 라는 좋은 사이트를 찾아서, 4대 피요르드 탐험과 오슬로까지 포함하는 7일의 빡빡한 여정을 짜게 되었다! 하우게순 in 오슬로 out 하우게순 – 스타방거 – 베르겐 – 스트륀 – 헬레쉴트 – 예이랑게르 –> 오슬로 ! + 처음엔 온달스네스, 트론하임까지도 생각했었지만, 심각한 물.. 더보기
[노르웨이] 3파운드에서 시작! 유럽을 여행하는데 있어 가장 편리한 방법! 바로 저가항공 :D 그대의 이름은 Ryanair, Easyjet 등… 원하는 나라마다 싼 항공사도 다르고, 날짜 및 시간에 따라서도 가격이 너무 다르기 때문에 그야말로 부지런한 새가 일찍이 먹이를 잡을 수 있다. (http://ryanair.com) 이 글을 쓰는 지금도 보이는 SALE 5파운드(약 8~9천원) 이면, 충분히 다른 나라를 갈 수 있는 것이다. UK 학생 비자 만료 시점에 꼭 한번 나갔다 와야 하기 때문에 유레일이 적용 안되면서, 뭔가 알찬 여행을 할 수 있을 만한 곳을 찾다가 보니! 북유럽의 노르웨이가 왠지 끌리는 나의 마음 ^^ 노르웨이를 1주일 일주를 하기로 결정하고~ 3파운드 (약 5천원)에 비행기표를 끊었다! 하지만,,, 문제는 그때부터 .. 더보기
나의 생각, 나의 글 나는 항상 생각하고, 너무 생각을 많이 하고, 잠을 잔다는 핑계를 대고, 글을 쓰지 않고, 글을 못 쓴다는 핑계를 대고, 알려주고 싶은 것은 많지만, 완벽하지 못하다고 핑계를 대고, 하지만, 이제는 직장인 피해갈 수 없는 지식전달자 :D 가나다라마바사 아자차카 타파하!! 예!! + 이제는 영어&중국어로도 쓸 수 있기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