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창 인턴 하고, 영어 자격증 시험보고, 런던 생활 마무리하느라 바쁜 생활을 보내던 나에게, 한번도 가본적없는 노르웨이 1주일 여행계획을 짜라는것은 참으로 어려운일이었다. 무엇보다도 도시 이름이 낯설고, 피요르드 이름이 어려워서 처음엔 이 지도를 보면서도 어떻게 어디 부터 가야할 지를 몰랐었다. 지금보면 아주 쉬운데 말이다!

 

어쨋든 인터넷에 정보를 찾다가~ < 플로의 노르웨이 : http://www.norwayhus.com > 라는 좋은 사이트를 찾아서,

4대 피요르드 탐험과 오슬로까지 포함하는 7일의 빡빡한 여정을 짜게 되었다!

 

하우게순 in 오슬로 out

하우게순 – 스타방거 – 베르겐 – 스트륀 – 헬레쉴트 – 예이랑게르 –> 오슬로 !

 

 

+ 처음엔 온달스네스, 트론하임까지도 생각했었지만, 심각한 물가로 인하여 다음기회에 ^^;;

 

 

 

 

by 짱가 updownme 2010.10.04 22:08

유럽을 여행하는데 있어 가장 편리한 방법!  바로 저가항공 :D

그대의 이름은 Ryanair, Easyjet 등… 원하는 나라마다 싼 항공사도 다르고, 날짜 및 시간에 따라서도 가격이 너무 다르기 때문에 그야말로 부지런한 새가 일찍이 먹이를 잡을 수 있다.

ryanair

(http://ryanair.com)

이 글을 쓰는 지금도 보이는 SALE 5파운드(약 8~9천원) 이면, 충분히 다른 나라를 갈 수 있는 것이다.

 

UK 학생 비자 만료 시점에 꼭 한번 나갔다 와야 하기 때문에

유레일이 적용 안되면서, 뭔가 알찬 여행을 할 수 있을 만한 곳을 찾다가 보니!

북유럽의 노르웨이가 왠지 끌리는 나의 마음 ^^

 

노르웨이를 1주일 일주를 하기로 결정하고~

3파운드 (약 5천원)에 비행기표를 끊었다!

하지만,,, 문제는 그때부터 시작이었다 …

 

 

 

생각+ 세금이 5파운드라는 것을 가정한다 해도, 2만원이면 다녀올 수 있는 여행인데…

한국과 일본과의 거리에도 이제 점차 늘어나는 저가항공이

우리들의 견문을 넓혀주는 큰 비행기가 되어줬으면 하는 바램이다 :)

by 짱가 updownme 2010.10.04 17:15

나는 항상 생각하고,

너무 생각을 많이 하고,

잠을 잔다는 핑계를 대고,

 

글을 쓰지 않고,

글을 못 쓴다는 핑계를 대고,

 

알려주고 싶은 것은 많지만,

완벽하지 못하다고 핑계를 대고,

 

하지만, 이제는 직장인

피해갈 수 없는 지식전달자 :D

 

 

가나다라마바사 아자차카 타파하!! 예!!

 

bbun_hand_20100529010354

 

+ 이제는 영어&중국어로도 쓸 수 있기를!

by 짱가 updownme 2010.10.04 17:00

유치원 때는 일주일에 하루씩 은행에서 언니들이 오시는 날이 있었다.

모두 다 같이 줄을 서서 통장과 만원 오천원 지폐를 들고 유치원에서 은행 놀이 및 저축 예금을 하는 것이다.

 

나도 그 무리 중 한 학생으로 매주 만원 가량의 돈을 저금하였고,

엄마께서는 나중에 대학생이 되면 유럽여행을 가기 위한 돈으로 쓰라고 하셨다.

 

그렇게 지금까지 약 20 년 시간 동안 세뱃돈 가끔 모인 용돈, 모두 고이고이 모아두고는

대학생 그것도 4년 만기 모두 찬 시점까지 배낭여행을 다녀 오지 못하였다.

 

남들은 돈이 없어서 못간다고 하는데, 넌 돈을 쥐고서도 못간다고

엄마한테 꾸중을 듣기도 했지만, 막상 겁이 많은 건지 욕심이 많은 것인지,

매 방학마다 할 일은 태산이요  유럽은 멀기만 하였다.

 

항상 꿈에는 세계 여행을 외쳤고,

(이에 더불어 고등학교때 희망 진학학교는 MIT였지 만!, 이미 다 지난 일이고....ㅋㅋ)

 

전 세계에 나의 친구들을 만드는 것이 나의 목표였다.

 

 

2010년 여름.

 

 

이제는 이 모든 사건이 과거가 되어버렸다.

유치원 때 부모님이 가르쳐주신 종자돈 모아 유럽여행 프로젝트는

2010년 학교에서 보내주는 해외인턴 프로그램과 더불어 성공적으로 진행되었다.

 

 

 

앞으로 블로그를 영국 + 11개국 여행 이야기로 풀어놔 볼까?!

 

영국, 아이슬란드, 노르웨이

+ 프랑스, 벨기에, 네덜란드, 독일, 체코,오스트리아, 스위스, 이탈리아

 

 

 

10europe-map

 

 

이젠 건방지게 K항공 광고를 따라해 본다.

유럽 어디까지 가봤니?! :p

by 짱가 updownme 2010.09.24 01:51
  • Tay 2010.10.20 16:52 ADDR EDIT/DEL REPLY

    난 영국/벨기에/룩셈부르크/프랑스/독일/스위스 정도 ㅋ

 

민박집은 배낭여행 때나 간다는 생각.

하지만, 당장 영국에 방을 구할 수 없는 유학생 또는 장기 방문객들은 한국식으로 자취방을 구해 나섭니다.

1주일 가량 현지생활을 해보면서, 어디가 싸고 좋은지 물색하고 이사를 가게 되죠.

 

 

생전 처음 와보는 런던에 한국에서는 준비하거나 알아 볼 시간도 없었고,

인터넷으로 보는 지도와 지하철노선도는 눈에 안 들어오기 일 수,

그래도 살아야 할 곳은 있으리오, 학교 담당 에이젼시에서 보내준 후기에서 찾은 리젠트팍 민박!!

 

앞으로 8주간 연수 생활을 할 리젠트 컬리지(Regent’s College)가 위치한 리젠트 팍 바로 근처라 이름도 같은 민박집!

 

 

 

이 지도를 아무리 봐도 여기가 어딘지… 그때는 몰랐지만,

런던의 중심지 1존에 위치한 버스 튜브 타면 어디든 갈 수 있는 최적의 입지!

 

일단 일하던 코벤트 가든과 근처로 토튼험 코트로드, 옥스포드서커스 등 모두 걸어가기에도 충분한 거리 ~

 

가장 중요한! 3끼를 모두 제공해 주시고 아침, 저녁 (+ 점심 샌드위치 / 김밥 / 삼각김밥) ~~

무엇보다 한국식 바닥(영국식 카펫 바닥은…찝찝해요)과 깨끗함으로 :)

 

결국 시간, 비용, 밥, 위치 모든걸 고려해 봤지만,

시기가 비수기인 만큼 민박집 방 한 칸을 두 세 명이 나눠 쓰며 살기로 했어요~

남들이 들으면 한국에서 사냐고 물어보기도 하겠지만,

런던에서 홈스테이는 최고의 물가, 최고(?)의 환경을 제공 하고…

외국인 플랏은, 룸메이트들과 쓰는 영어가 그렇게 많지 않을 것 같고,

지저분하고 위험한 곳에서 살고 싶진 않았기 때문이지요.

 

 

음식 사진이 없다는게 아쉽긴 하지만!

한국 와서 생각 해봐도 정말 잘 먹고, 잘 자고, 잘 놀러다닐 수 있었던 원동력!

 

 

이번을 기회로 다시 알게 되었지만, 세계 어디에서도

음식 + 잠자리 만 잘 챙긴다면 외롭지 않고 힘내서 살 수 있다는 것을 또 한번 깨달았습니다.

 

 

 

Special thanks to : 사장님 감사합니당 :D + 나의 룸메 진주 ~~♥

 

 

 

 

예약문의 : http://cafe.daum.net/hydeparkminbak

 

by 짱가 updownme 2010.09.24 00:59
  • 손님 2011.08.02 17:39 ADDR EDIT/DEL REPLY

    안녕하세요~ ㅎ 리젠트팍 민박에서 머물렀던 학생입니다. ㅎ
    저도 리젠트팍 민박에서 머물렀는데, 정말 블로그내용처럼 정말 최고의 위치와 푸짐한 한식때문에 정말
    영국 어학 생활을 잘했어요 ㅎㅎ

    민박집에서 너무 도움을 많이 받고 고마워서 줘도 제가 뭐 도와주고 싶어서 이렇게
    글 첨으로 남겨보네요 ㅎㅎ

    예약문의 : 카페로 되어 있는데, 몇달전부터 이제 홈페이지를 새로 OPEN 해서
    홈페이지로 예약하시고 하더라고요

    http:.//regentpark.co.kr 으로 예약 하던데, 블로그장님 이글 보시면
    카페말고 홈피 주소도 올려 주세요 ㅎㅎ

  • 짱가 updownme 2011.08.16 16:28 신고 ADDR EDIT/DEL REPLY

    앗 얼마전에 다녀오셨나보네요...~~ 저도 다시 가고 싶은 마음이 드네요~~~
    올려주신 링크는 감사드려요 혹시 런던 이시라면~ 즐거운 여행 하세요 :)
    http://regentpark.co.kr

취업을 앞두고 오랜만에 징검다리 연휴로 10일 정도의 여유가 생긴 나에게, 지금은 그야말로 자기성찰의 시간으로 부족함이 없다.

그토록 가고 싶었던 외국을 불이 나도록 다녀온 지 벌써 3주차가 되어간다. 그야말로 다양한 문화, 산업, 인종 … 다양성 이라고는 어느 하나 빠지지 않는 런던과 유럽 각지에서의 반년은 내가 생각하기에 나를 많이 바꿔 놓았다고 생각하며, 내 스스로가 앞으로 뭘 하고 싶은지에 대한 막연함에서 구체적임으로 변신할 수 있는 시간이 아니었나 싶다.

엄마와 돈에 대한 대화를 나누다 보니, ‘잔다르크’얘기가 나오게 되었고, 오랜만에 MBTI검사를 해보게 되었다. 지난번에 검사했던 결과가 뭐였는지 기억이 나질 않아서 변했는지는 모르겠지만, 일단 이런 도구를 활용해서 나를 파악하려고 하는 것이 아니라, 스스로 40문항에 대답해 봄으로써 나의 자아를 구체화 하는데 오히려 목적이 있는지도 모르겠다.

 

이제 곧 사회 초년생이 될 나에게, 그동안의 시간보다 더 많은 시간을 보내게 될 나의 직장생활에서 과연 나는 또 어떤 사람으로 성장해 나갈 수 있을지 너무 궁금하고, 내가 만나게 될 사람들이 누구일지, 나와 함께 나아갈 사람이 누가 될 지 궁금하다!

미래는 지금 여기에 있다.

 

참조 : 인터넷 무료 MBTI 검사 http://mbtitest.net/

 

 

 

▩ ESFP 사교적인 유형 ▩

사교적이고 활동적이며 수용적이고 친절하며 낙천적이다.
현실적이고 실제적이며 친절하다. 어떤 상황이든 잘 적응하며 수용력이 강하고 사교적이다. 주위의 사람이나 일어나는 일에 대하여 관심이 많으며 사람이나 사물을 다루는 사실적인 상식이 풍부하다. 물질적 소유나 운용 등의 실생활을 즐기며, 상식과 실제적 능력을 필요로 하는 분야의 일 즉, 의료, 판매, 교통, 유흥업, 간호직, 비서직, 사무직, 감독직, 기계를 다루는 분야를 선호한다. 때로는 조금 수다스럽고, 깊이가 결여되거나 마무리를 등한시하는 경향이 있으나, 어떤 조직체나 공동체에서 밝고 재미있는 분위기 조성 역할을 잘한다.

▒ 일반적인 특성 ▒

  • 타인을 기쁘게 해줄 깜짝쇼를 준비하면서 즐거워한다
  • 내 자신의 이야기를 상대방을 가리지 않고 아무에게나 잘 털어놓는다
  • 자신에게 너그럽고 다른 대외적인 책임감이 따르는 일은 열성을 가지고 일한다
  • 무계획적이고 충동적인 여행을 즐긴다
  • 발등에 불이 떨어져야 행동에 옮긴다
  • 직설적으로 말하고 흥분을 잘하며 목소리가 크다
  • 집에 있으면 무기력한 느낌이 들고 쉬는 날은 거의 외출
  • 청소나 빨래를 제시간에 하지 않고 몰아서 꼭 해야 할 때 한다
  • ‘내일은 내일의 태양이 뜬다 ’
  • 싫고 좋은 사람이 분명하며 표정에 나타난다
  • 정이 많고 건망증이 심하다
  • 거절을 잘 못한다
  • 잘 먹고, 잘 자고, 생각이 단순하다. 고민하다가 그냥 잠든다
  • 혼자 있는 것을 힘들어한다
  • 조직생활 보다는 자유로울 때 능력을 발휘한다
  • 정작 하고 싶은 말은 못한다
  • 기분파, 돈 있으면 일단 쓰고 본다
  • 이야기 할 때 요점과 더불어 부연 설명을 많이 덧붙인다
  • 귀가 얇다.( 상황에 따라, 주위 사람들의 반응에 따라 잘 변한다.)
  • 틀에 박힌 것 싫어하고, 계획에 따라 하는 것 힘들어한다

    ▒ 개발해야할 점 ▒

  • 의끊고 맺는 것을 개발 할 필요가 있다
  • 계획성 있는 일처리 방식이 필요

    가끔 혼자서 자기의 내면을 성찰의 시간이 필요

  • by 짱가 updownme 2010.09.24 00:10
    • Anne frank essays 2010.09.25 14:04 ADDR EDIT/DEL REPLY

      Nice article, i appreciate for putting this together! "This is obviously one great post. Thanks for the valuable information and insights you have so provided here. Keep it up!"

    영국, 런던

    2010년 상반기 나를 뜨겁게 했던 바로 이 도시

    나는 이곳에서 내가 상상만 해왔던 해외생활의 꿈을 펼친다.

     

    london15

    = 목표 =

    1. 영어

    2. 친구

    3. 문화생활

    + 여행

     

    한국에서의 인턴이 끝나고, 아무런 여유도 없이 이틀 만에 준비 완료!

     

    나의 취업 전 마지막 휴가라고 생각하고,

    노는 것도, 일하는 것도, 배우는 것도

    죽을 힘을 다해야 한다고 생각하며

    런던의 삶을 시작한다.

     

    2010년 2월 28일

    by 짱가 updownme 2010.09.23 23:56

    Trash City

    7 APRIL 2010 - 10 APRIL 2010

    Since debuting at the Glastonbury Festival in 2007, Trash City has become a critically acclaimed cult sensation, hailed as one of the most exciting and innovative events to hit the UK festival scene in recent years.
    Created as a vision of an apocalyptic red-light district, straight from the pages of a 2000AD comic, Trash City is an interactive theatrical experience on a grand scale. It features a film-set cityscape of mind-boggling venues, including the world’s first ever travelling gay disco, a replica of the Titty-Twister vampire bar from Dusk ‘Till Dawn, a giant human pinball table, fire-breathing animatronic robots, mutant vehicle Wacky Races-style parades and the hottest names in cutting-edge music and performance.
    Trash City is a genre-bending, definition-defying result of a collaboration between the very best of the UK creative underground, including original artwork by the legendary scrap-pile art collective Mutoid Waste Co., set design from the team behind the acclaimed NYC Downlow traveling Gay disco and an all-new show spectacular directed by Ruby Blues featuring some of the leading lights of the UK cabaret scene; including Jonny Woo, La Gateaux Chocolat, Empress Stah, Ryan Styles and many more. PLUS white hot live music from Trash City's most outrageous bands and late-night afterparty featuring DJ's from Horse Meat Disco.
    ‘Just when you thought Glastonbury couldn’t get any stranger, wilder, or mind-bendingly entertaining, they go and turn it up to 11. This is Mad Max: Beyond Thunderdome-type entertainment, interspersed with the kind of visual, aural and interactive enjoyment that busy little minds looking for kicks and thrills can only dream of’ Clash Magazine
    The show is for strictly over 18s only
    Tickets £20
    Concessions and preview (7 April) £17.50
    Groups 8+ (by phone/in person only) £17.50

    Free tickets for Under 26s

    Free theatre tickets for under 26s are available through Arts Council England's A Night Less Ordinary ticket scheme.
    Image: Angell

    by 짱가 updownme 2010.03.18 06:04

    Ian 교수님의 추천으로 갔던 ChristChurch ( http://christchurchlondon.org/ )

    생각보다 많이 파워풀 하지 않고, 예배 뒤의 모임이 활성화 되어있진 않았지만,
    일단, 장소가 뮤지컬 그리스를 하는 극장이고+_+(피카딜리 서커스)
    엄청난 브리티쉬 들을 볼 수 있다는 점에서 매우 어매이징 했다~

    IMG_0006 IMG_0008

    시작 전에 극장(예배당) 안!                            나의 룸메이트 나진~

     IMG_0010 IMG_0011

    설교말씀은 매우 젊어 보이시는 리더분이 오셔서 하셨는데,
    여기서는 목사님의 개념이 없는 건지, 아직 개척 중이라서 그런 건지…
    마치 잡스 처럼 프리하게 진행하셨다.

    오늘의 설교 말씀은 창세기 1~2장의 아담과 이브, 남자와 여자에 대한 내용이었다.
    London 에는 Single들이 많고, 그 숫자가 엄청나지만,
    우리는 대게 처음 만들어진 데로 함께 사는 것이 좋다는 얘기였다.

    2시간 여의 예배는 1시간 넘는 워쉽과 40분 정도의 설교로 이루어져있었는데,
    들으면서 6개월 이라는 시간 이후에는…. 내가 꼭 전부 이해할 수 있기를…
    속으로 간절히 바래본다.

    이렇게 주말이 끝이 나고, 다음 주 주중에는 목장모임 같은 모임에도 나가볼까 한다.
    가깝게 지내는 사람들과 작게 모여서 서로 대화하고 준비하는 모임이..
    한국에서는 잘 가지 않았었지만, 영어를 위해서도 좋을 것이라는 판단이다.

    하지만, 테니스, 탁구, 축구, 다 잘 못하고… 그들과의 공통점을 찾고 얘기하기란…
    쉽지 만은 않을 것 같다!

    여기 런던에 있는 기간 동안 꾸준히 나가면서,
    좀 더 삶에 접근해 나갈 수 있는 경험으로 쌓여가길 바래본다.

    by 짱가 updownme 2010.03.08 09:12
    • ^^ 2010.03.09 19:34 ADDR EDIT/DEL REPLY

      뭔가 잘 되는것 같아 보기 좋아보여!!ㅎ
      "우리는 대게 처음 만들어진 데로 함께 사는 것이 좋다는 얘기였다"
      좋은 얘기구나~ㅎ 진짜 알아들은거지??ㅋㅋㅋ

    Urgent Microsoft It Support Technician Trainees Required. No Experience Needed £21k Apply now

    Date posted: Saturday 27th February | Ad viewed: 3844 times

    Location: London

    Welcome to Dynamics I.T Solutions
    Dynamics IT are an Official Microsoft Academy.
    A total IT solutions provider, Dynamics IT builds bespoke IT solutions from different vendors, depending on our clients requirements. (SME)
    We are currently looking for 12 individuals to be trained and employed for the position of Trainee IT technician.
    Job roles include
    - Laptop/Desktop new build, upgrades and repairs
    - Telephone/remote support
    - Troubleshoot any reported problems
    Starting Salary £21k + Benefits
    No previous experience needed as full training provided.
    Please forward a C.V to the link below to be considered.
    Kind Regards,
    Dynamics IT.

    by 짱가 updownme 2010.03.01 13:02
    | 1 2 3 4 ··· 8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