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P를 알려주세요^^

MSP는 Microsoft Student Partners 의 약자!!

하지만,  MS직원 분들중 우리의 존재를 아시는 분들은 몇 없으신듯 합니다.
언제나 아쉬웠던건, DPE부서 분들도 많이 보진 못했지만, 다양한 부서의 분들이
어떤 일을 하고계신지, 좀 더 다른 시각으로 일을 처리하고 계신 분들이 많을 것이라는 궁금증도 많았는데
사실 만나 뵐 기회가 많지 않았습니다.
새로운 기회가 많았다면 좋았을 것 같다는 아쉬움이 남아요.

MS를 아는 사람들이 MVP의 존재를 알듯. (너무 큰 욕심인가요.ㅠ)
MSP의 존재를 학생들의 프로그램이구나..라는 것만이라도 알게 해주셨으면,
MSP활동하는 친구들의 책임의식도 높아지고, 좀 더 많은 기회를 찾아 노력하게 될것같아요!


MSP Open Day!!

우리끼리 하기에도 몇번 없는 워크샵이지만, 친한 친구들을 초대할 수 있는 날을 만들어서
함께 해볼 수 있는 일들을 기획해보고, 우리가 그동안 준비했던 것들에대해
보여주고 소개해줄 수 있는 시간을 가졌으면 좋겠습니다.

+ 각 학교에서 열리는 믹스 온 캠퍼스, 아카데미 페스티벌에대한 일정 공고를 통해서,
다른 학교에 있는 학생들이나 주위 학교MSP 들이라도 함께 참여 할 수 있었으면 합니다.

특히나 이러한 자원봉사나 프로젝트 활동은 바쁜 와중에도 서로에게 추억이되고 힘이 되는 것같아요!


Mini 에반젤리스트!!

MSP로 뽑혔지만, .NET프레임웍이 뭔지, 에반젤리스트가 뭐하는 일인지....
MS 전반적인 이해가 부족하다고 느낄때가 많습니다.
특히나 친구들이 물어봤을떄, 나보다 더 잘아는 친구가있으면 더더욱.. 그렇고..
MSP에대한 관심이 있는 친구들에게도 좀더 자신있게 내가 하고있는건 뭐야~ 라고 대답해주고 싶어요.
우리가 모든 분야에대한 총괄적인 이해를 ~ 동영상이나 짧은 강의 식으로라도 할 수 있는 기회가 있었으면 하고요.

+ 이것에대한 방법으로 멘토님들과의 연결 또는
MS에서 열리는 각 종 세미나 정보에대한 적당한 오픈 등도 좋은 방법이 될 것 같습니다.

+ 이것도 제 개인적인 경험이긴 하지만, MS의 새로운 기술들을 이해하기위해서
C#이라는 언어는 기본적으로 알아야 그 위에 응용을 이해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1기 2기가 운영하는 WPF, Silverlight스터디와의 연결이나 C#스터디 가이드라인이라도 짜서
MSP시작하고 워크샵때 팀을 나누기전에 단 몇일? 일주일? 이라도 합숙교육이나
함께 따라해볼만한 가이드라인을 제공 해주는 것이 Project M 선택에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마지막으로, 우리가 만든 MSP 블로그 페이지의 공유

매달 과제로 작성했던 MSP의 블로그 포스팅들이 사실,
많은 학생들이 마지막에 작성하고, 한번에 모두 쏟아지는 RSS때문에 제대로 못보는 경향이 있습니다.
우리가 사이트를 만드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 될 수 있겠고,
영삼성에서 운영하는 사이트처럼 우리의 정보들을 모아서 한눈에 볼 수 있고,
그것이 정보로써의 가치있는 역활을 할 수 있도록, 매달 1번이라는 제약보다는
MSP중에서 이러한 관심사를 소개시켜주고싶다 라는 생각이 들때 언제라도 쓸수있는
좀더 유연한 방법의 블로그 페이지 공유가 필요 할 것 같습니다.


                                                     여기까지    내가 만일 3기가 된다면?! 이었습니다^^

짱가의 MSP 뒷이야기는 여기 에있습니다.
by 짱가 updownme 2009.02.22 00:27
| 1 2 3 4 5 ··· 11 |